[Raspbian] ibus-hangul로 한글 입력 설정

Raspbian 설치하고 언어를 바로 Korean으로 설정하고 하라는대로 재부팅하면 폰트가 설치되어 있지 않아서 메뉴가 다 깨져보여서 보기 힘들다. 난 그냥 English를 사용하도록 한 후, 필요한 걸 설치했다.

입력기가 요즘 또 새로운게 생겨서 fcitx를 쓸 수도 있는 것 같던데, ibus-hangul을 설치했다.

sudo apt-get install ibus-hangul

 

재부팅하면 트레이에 ibus 아이콘이 보인다. 기본은 English다.

우클릭 / “Preferences” / “Input Method” / “Add” / “…” / “Korean” 을 하면 태극 무늬의 “Korean” 이 추가된다.

English는 제거하자.

한영키는 별도 설정없이 기본으로 한영키를 쓰면 한글과 영문이 토글된다.

Shift + space도 된다.

 

우분투 8.04를 고진샤 K800x에서 사용하기

몇 달 전부터 고진샤의 K800X 모델을 사용중입니다.

감도는 떨어지지만 나름 터치스크린도 갖추고 있고, 하드도 120G나 되는 놈입니다.

IDE to USB 젠더를 이용해서 CD롬을 연결하고 거기에 우분투 8.04 CD를 이용해서 Hardy Heron을 설치했습니다.

그런데 지금까지는 터치스크린이 작동은 하는데 제대로 포인트가 잡히지 않아서 있으나 마나였습니다.

Calibration하려고 했었는데 아직 지원이 제대로 안되는 것 같길래 두고 있었습니다만,

어제 밤에 갑자기 생각이 나서 구글에 검색해보니, 런치패드에 버그로 제출된 내용이 있더군요.

어느 사용자가 결국 배포하는 드라이버를 패치해서 사용하는데 성공한 것 같습니다.

이 패치를 사용해서 penmount에서 드라이버를 작성해서 배포 중인 것 같네요.(버전은 비록 Beta2지만요)

설치해서 조금의 삽질을 하니 잘 작동합니다. ㅎㅎ

관련 xorg.conf 내용입니다.

[#M_PenMount 터치스크린 관련 xorg.conf 설정|<<접기>>| Section “InputDevice”
    Identifier    “Configured Mouse”
    Driver        “mouse”
    Option        “CorePointer”
    Option        “Device”    “/dev/input/mouse0”
EndSection

Section “InputDevice”
    Identifier    “Synaptics Touchpad”
    Driver        “synaptics”
    Option        “SendCoreEvents”    “true”
    Option        “Device”        “/dev/psaux”
    Option        “Protocol”        “auto-dev”
    Option        “HorizEdgeScroll”    “0”
EndSection

Section “InputDevice”
    Identifier    “PenMount”
    Driver        “penmount”
    Option        “Protocol”        “PM6000USB”
    Option        “Device”        “/dev/input/event2”
    Option        “PMode”            “1”
    Option        “MinX”            “10”
    Option        “MaxX”            “1000”
    Option        “MinY”            “10”
    Option        “MaxY”            “1000”
    Option        “ADBit”            “10”
    Option        “Baudrate”        “19200”
    Option        “Beep”            “0”        #  0 = no beep, 1 = beep enabled
    Option        “HoldTime”            “700000”
    Option        “SendCoreEvents”    “True”   
EndSection

….

Section “ServerLayout”
    Identifier    “Default Layout”
    Screen        “Default Screen”
    InputDevice    “Synaptics Touchpad”
    #InputDevice    “Penmount” “AlwaysCore”
    InputDevice    “Penmount” “SendCoreEvents”
EndSection
_M#]

/usr/share/penmount/gCalib 16

위와 같은 명령으로 Calibration이 가능합니다. 16 대신 0, 4, 9, 25 와 같은 값을 써서 Calibration point를 몇 개로 할 것인지 정할 수 있습니다.

터치스크린은 OneNote와 같은 프로그램에서 강점을 발휘합니다. 리눅스용 프로그램으로 뭐가 있을까 찾아보니 jarnal 이란 프로그램이 있는 것 같은데, 우분투에서는 그 비슷한 프로그램으로 xournal 이란 프로그램을 패키지로 제공하는군요. 조금 써보니, 프로그램의 문제인지, 원래 포인트가 흔들리는 건지는 알 수 없지만, 선이 좀 삐뚤군요.

한영키 설정은 ~/.Xmodmap 에

keycode 113 = Hangul

추가로 가능합니다.

이제, 여기다 졸업 논문과 진행 중인 프로젝트 관련 몇 가지 설정을 해서 사용해봐야겠습니다. 흐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