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iWiki의 {{{#!vim … 에서 한글이 깨질 경우

모니위키를 사용할 때 {{{#!vim java 식으로 코드를 넣을 때가 있습니다. 이 때 한글이 깨진다면 역시나 인코딩 문제때문에 그런 것인데요 다음과 같이 해주시면 됩니다.

config.php 안의 vim_option 변수를 수정해줍니다.

Before
$vim_options=’+”set expandtab” +”retab”‘;

After
$vim_options=’+”set expandtab” +”retab” + “set enc=utf-8″‘;

용팔이 曰 “손님 맞을래요?”

와.. 용팔이용팔이.. 동영상보니 할 말이 없네요.

“손님 맞을래요? 맞을래요?” 라니..

저도 용산 전자상가를 자주 애용하는 편인데 불현듯 저번에 핸드폰 사러 갔을 때 생각이 드는군요.

양 : 이거 얼마예요?

(중략)

용 : X 원입니다.

양 : 아까 X 원이시랬죠? 살께요.
용 : 잠시만요.

용 : 안되겠네요. 새제품은 그가격에 안돼요.
양 : 아까 X 원이시라고 하셨잖아요?
용 : 그 가격에 사실려면 인터넷에서 사세요. 가요. 가(매우 재수 없는 말투였음)

정말 기분 X 같았습니다. 요즘 MP3 플레이어를 알아보는 중인데 “용산가서 보고 사야지” 하고 무의식중에 생각했었는데 눈에 이게 팍 띄네요.

용산엔 가지말란 계시인가 봅니다.

오픈소스가 활성화되지 않는 이유 “아무도 가르쳐주지 않기 때문이다”

 얼마전 흥미로운 글을 우연히 보게 되었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오픈소스가 활성화되지 않는 이유에 대한 yundream 님의 오픈소스가 활성화되지 않는 이유 글을 보게 되었는데 그 트랙백으로 걸린 Mr. Dust님의 오픈소스가 활성화되지 않는 또 다른 이유 라는 글을 읽게 된 것이죠.

두 글 모두 제 맘에 와닿는 글들이었고 특히나, Mr. Dust님의 글 중 우리나라 오픈소스가 활성화되지 않는 이유는 “아무도 가르쳐주지 않기 때문이다” 라는 이유는 매우 크게 동감합니다.(편견 부분 역시 뭉클합니다)
오픈 소스에 관심을 기울이게 되어도 막상 진입점이 어디인지 쉽게 찾을 수 없고(제가 좋아하는 KLDP는 제가 보기에는 아직 그런 역할을 하고 있지 못합니다.), 찾아봐야 국내 정보는 별로 없고 영어 천지인데다, 국내 IRC나 관련 사이트를 가보아도 무성의한 답변 혹은 무시받는 일이 흔하기 때문이죠. 일례로 HanIRC의 #linux 채널이나 기타 채널들도 초보 무시하기, 사람 깔보기, 막말하기 등은 흔히 볼 수 있는 풍경입니다. 대놓고 “여긴 원래 이래요!” 라는 기존분들의 인식도 꽤나 한몫할겁니다.(근데 이런 분들 치고 “진짜” 오픈소스 참여자는 없는 것 같더군요.)
결국 오픈 소스를 하려면 정말 아무것도 없는 상태에서 “맨땅에 헤딩하듯” 하는 방법부터 찾고 찾아 하게 되고 이렇게 조금씩 지쳐가면서 처음의 의지마저 조금씩 사그러들고 말죠.(이런 의미에서 “오픈소스에 뛰어들기” 같은 행사는 매우 긍정적입니다.)

뭐 그렇다고, 기존 오픈소스하시는 분들에게 “하는 방법 좀 남겨!”하고 강요할 수도 없는 노릇이긴 합니다만, 오픈소스에 접근하는 방법에 대한 체계적인 정리와 기존 참여자들의 인식 전환 혹은 조금더 둥글어지기;는 될 수 있는 한 빨리 되어야 할 것입니다. 저 역시 ubuntu-ko에 가입하고, launchpad.net 에서 우분투 패키지 번역에 대한 튜토리얼 같은 걸 만들려고 생각했던 적이 있습니다만, 생각뿐.. 여태 못하고 있네요.

오픈소스에 대한 학생 입장에서의 글은 조금더 생각이 정리된 후에 포스팅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막~~~~~ 썼다가 지우고 지우고..)

버클리 DB에 대해서 알아봐야겠습니다.

전부터 파일기반 DB(라고 불러도 될까요?)인 버클리 DB에 대해서 알아보자!고 생각해오곤 있었는데 역시나 게을러서 이제껏 쳐다보지도 않고 있었네요.(이런게 아주 많이 있습니다. 블로깅 API, RSS 인증, 오픈 맵 데이터, NTFS 구조, PyGTK 등등..)

멤버십에서 DB관련 프로젝트를 시작했는데 SQLLite나 버클리 DB, 둘 중 하나의 DB를 참고해서 프로젝트를 진행해야 할 듯 싶습니다. 팀원들의 생각은 다를 수 있겠지만요~

일단 간단하면서도 폭넓게 사용되는 버클리 DB에 대해서 (저혼자) 알아보기로 했습니다.

Sun 소식지에 다음과 같은 기사가 있네요.

http://kr.sun.com/korea/sun_info/2004/web_spring/sunintrend/trend02.html

몇 가지 자료들을 더 찾아보고 소스도 한번 들여다 볼까 생각(만?)중입니다~

2007, 대한민국에서 ‘초딩’으로 산다는 것

[Flash] http://dory.mncast.com/mncHMovie.swf?movieID=10031671220070509144717&skinNum=1

중간에 나오는 몇가지 설문조사 결과를 보고 제가 어렸을 땐 어땠던가 한 번쯤 생각해보았습니다.

학교가기 싫다, 가출, 자살.. 저도 생각해 본적이 있는 거네요? 그 때는 그렇게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았었는데 어릴 때 그런 생각을 한다는 것 자체가 이미 성장한 저에겐 충격을 주는군요. “나도 그랬었는데”라고 해도요. 그리고 그 이유는 저와 아주 많이 다릅니다.

공부에 목맨 아이들이 애처롭네요.

저 어렸을 땐 참 많이도 뛰어놀았던 것 같은데..

DNSEver의 서비스 장애

혹시나 요 며칠동안 제 블로그에 방문하시려던 문들(이 계실까요? ㅋ)이 접속이 안되는 일이 잦았을 겁니다.
이유는 제가 DNS 서비스를 무료로 받고있는 DNSEver 라는 곳이 공격을 받아 제 도메인에 대해 제대로 처리해주지 못했기 때문이었습니다.
이전까지 평판도 좋고, 게다가 무료였기 때문에 주저없이 선택했던 곳인데 옮기자마자 장애가 잦으니 좀 언짢긴합니다. jachin님 서버를 그냥 얻어쓰는 것인데 도메인 셋팅까지 부탁드릴 순 없잖아요? 🙂

근데, 참.. 저도 반골기질이 있는지 공격받아서 장애를 받는다는 이야기를 들으니 “이런다고 옮길 순 없지!” 하는 마음이 드는 것입니다.
성실히 열심히 하는 사람들이 헐뜯고 깎아내리기 좋아하고 남의 공을 가로채는 사람들로 인해 그에 대한 공정한 평가를 받지 못하는 것들에 대한 반감이랄까, 뭐 그런 것이 여기에도 투영되는 듯 합니다. (그렇다고 제가 성실하다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P)

아무튼 조금 불편하시더라도 뭐 주인이 괴짜라서 어쩔 수 없으려니~ 하시고 접속이 안되면 느긋이 “내일 접속하지 뭐~” 하세요. ㅋㅋㅋㅋ

페퍼톤즈의 Colorful express 앨범! 추천합니다!

요즘 페퍼톤즈(Peppertones)의 “Colorful express” 앨범을 계속 듣고 있습니다.
노래들이 대부분 경쾌하고 맘에 들어서 무한반복 모드 중이죠. 🙂
그 중에서도 좋아하는 곡은 “Ready, Get, Set, Go!”, “Super-fantasy”, “세계정복” 입니다!

세계정복의 다음 부분은 누구나 한 번쯤 갈망하는(물론 저 역시!) 꿈 아닐까 합니다.

그 곳은 해질 무렵의 어두워진 거리 그저 어디론가 떠나고싶어
그 어떤 새로운 일도 없을거란건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어
하지만 유난히 고요하던 바로 그 날 어느 모퉁이의 초라한 가게,

우연히 먼지 쌓인채 벽에 걸린 낡은 지도를 두 손에 쥐었어

그것은 이 저주받은 모든것의 시작

– 세계정복

앨범 처음과 끝이 “Ready, Get, Set, Go!” 인데 마지막 트랙에 있는 곡은 중간에 가사가 약간 다릅니다. 앨범의 마지막에 마침내 우리는 여기까지 왔다고 외치는 그 들!

오래전의 약속들과 눈 앞에 펼쳐진 것들, 마침내 우리는 여기까지 왔어!
깊은 호흡 눈을 감고 바람의 속도를 느껴.
순간! 거짓말처럼 시간은 멈추고 펼쳐지는 저 지평선!

– Ready, Get, Set, Go!

Super-fantasy 의 다음 구절은 무슨 일이든 할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게 합니다!
가능성! 그건 정말 미스테리(!)죠!

So come with me, this is the time to “WAKE UP”

Possibility, It’s a mystery!

Your biggest dreams, they might come to reality

We will find a way, and a place to stay
So keep on dreaming, on this super-fantasy!

[#M_- Super-fantasy|Super-fantasy 전체 가사 접기|Every moment, every night, life seems to be a big tragedy
Dreams believed to be achieved once might end up in agony!
But open your eyes and just take a look around
Can you hear that boogie sound?
Someone’s hand is on my shoulder
Gotta go, Gotta flow, this is no time to be slow

Possibility, It’s a mystery
Your biggest dreams, they might come to reality
We will find a way, and a place to stay
So keep on dreaming on this super-fantasy

Keeping looking for a chance
Searching our path, love and romance
Life, there’s much more than it seems to be
Come out, and give a glance!

Open your eyes and just take a look around
Can you hear that boogie sound?
Someone’s hand is on my shoulder
Gotta go, Gotta flow, this is no time to be slow

Possibility, It’s a mystery

Your biggest dreams, they might come to reality

We will find a way, and a place to stay

So keep on dreaming on this super-fantasy

Though it seems to be contradictory
They can never take away your dignity
It’s a brand new day, and i’m here to stay
So come with me, this is the time to WAKE UP

Possibility, It’s a mystery

Your biggest dreams, they might come to reality

We will find a way, and a place to stay

So keep on dreaming on this super-fantasy

_M#]

이 것 말고도 좋은 곡들이 많은데 왜 이제서야 이 앨범을 듣게 됐을까 한탄하게 됩니다.

여러분도 한 번 들어보세요!

위키를 만들었습니다.

http://wiki.dasomoli.org 로 위키를 만들었습니다.
위키같은게 아무래도 필요한데 그동안 귀찮아서 미뤄왔던 것을 결국 만들어버렸죠. 🙂
전에 몇 번 설치해서 써보았던 moniwiki를 설치했습니다.
위키 설치는 moniwiki의 설치는 매우매우 간단하기 때문에(압축풀고 스크립트 실행, 설치 php 실행, 스크립트 실행, 끝) 별로 애 안먹었는데 이 놈을 접속하기가 영 귀찮아서 결국 도메인 네임 서버를 DNSEver로 옮기고 웹포워딩 기능을 이용해서 wiki.dasomoli.org라는 도메인을 만들었습니다.(..사실 blog.dasomoli.org 도 만들었어요)

아.. 그러고보니 notebook.dasomoli.org 도 만들었군요. Dynamic DNS래길래 가끔 쓸모있을 것 같아서요~

음~ 제 위키도 생기고 좋군요. 😀

한국산업인력공단 기출문제

(16시 26분 31초) [규림]: 정확히 말하자면 산업인력공단 홈페이지로 가야 하지요 -_-;;
(16시 26분 47초) [규림]: 거기서 일반자료 – 공개문제/출제기준 게시판에 보면
(16시 26분 56초) [규림]: 최근 회차별로 기출문제가 나와 있어요
(16시 27분 34초) [규림]: 출제기준도 읽어보면 은근히 도움되는문서 -.-
(16시 27분 50초) http://dasomoli.org 놀러오세요! – 다솜돌이(政錫): 아~ 그러네~
(16시 27분 51초) http://dasomoli.org 놀러오세요! – 다솜돌이(政錫): ㅋㅋㅋ
(16시 27분 53초) http://dasomoli.org 놀러오세요! – 다솜돌이(政錫): 고마워~

이러는 겁니다!